사회 >

충남도, '기업매칭 지원사업' 국비 40억 확보

행안부 공모서 12건 선정…고용 창출 151명
충남도, '기업매칭 지원사업' 국비 40억 확보
충남도청사 전경
[파이낸셜뉴스 홍성=김원준 기자] 충남도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기업매칭 지원사업’에 12개 과제가 선정돼 국비 총 40억 원을 확보했다고 15일 밝혔다.

기업매칭 지원사업은 데이터의 가공 및 품질 관리가 필요한 공공기관과 해당 기술을 보유한 기업을 연결해 새 데이터를 발굴하는 사업이다. 공공데이터를 국민에 개방해 민간이 양질의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것이 핵심이다.

충남도는 지난해부터 꾸준히 사업 참여를 준비해 과제 27건을 제출, 서면 평가 및 과제 발표를 거쳐 최종 12건 선정을 이뤄냈다.

이번에 선정된 과제는 △도 2건(시스템 데이터베이스 품질 정비, 야생동물 구조 및 포획 데이터) △천안시 1건(전통시장 전자지도 구축) △보령시 1건(스마트 전통시장 데이터베이스 개방) △아산시 1건(도로시설물 데이터베이스 및 현황 안내 서비스 개방) △당진시 2건(화학물질 안전 관리 데이터 개방, 영상·사진 기록물 저장소 구축) 등이다. 또 △금산군 1건(지역특산물 판로 확대 마케팅 데이터베이스 구축·개방) △서천군 1건(외국인 관광객 유치 다국어 관광 데이터베이스 구축) △홍성군 1건(전통시장의 맛과 멋 데이터베이스 개방) △예산군 1건(어린이·노인 안전시설 데이터베이스 구축·개방) △천안과학산업진흥원 1건(과학산업 맞춤 지원 융합 데이터베이스 구축) 등도 선정됐다. 이는 지난해 5건에 비해 2배 이상늘어난 것이다.

이번 선정된 사업을 통해 충남도는 국민이 필요한 데이터를 확보·개방해 데이터 활용 편의성을 증진하고 디지털 정부 실현에 한 걸음 다가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사업 수행에 필요한 데이터 기업의 추가 채용 인원은 151명으로 전망돼 고용 창출 효과 및 그에 따른 경제적 파급 효과도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남성연 충남도 데이터정책관은 “양질의 공공데이터를 구축하고 민간에 개방해 도민 생활 편의성을 증진할 것”이라며 “앞으로 데이터 기반 행정의 기틀을 마련해 고품질 공공데이터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wj5797@fnnews.com 김원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