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ISE 2022서 기술력 입증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ISE 2022서 기술력 입증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지난 10~13일(현지시간) 진행된 유럽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 2022'를 찾은 방문객들이 삼성 상업용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 '더 월'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 스마트 사이니지가 유럽 최대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 2022'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15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ISE 공식 미디어 파트너인 '커머셜 인티그레이터(Commercial Integrator)'와 'CE Pro'는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 '더 월'을 포함한 총 5개 제품을 최고의 신기술(Top New Technology)로 선정했다. 특히 더 월은 디지털 사이니지 하드웨어와 비디오월 하드웨어에서도 상을 받았다.

사이니지 전문 운영 솔루션인 '매직인포9'과 '아웃도어 사이니지(OHA 시리즈)'는 각각 디지털 사이니지 소프트웨어, 아웃도어 디스플레이(All-Weather Display) 부문에서, '삼성 플립 프로'는 전자칠판 부문에서 최고의 신기술로 선정됐다.

'더 월 올인원'과 '삼성 플립 프로'는 AV News가 선정하는 '올해의 디지털 사이니지 혁신 제품', '올해의 교육 시장 제품'에 파이널리스트(finalist)로 선정됐으며, '올해의 지속가능 혁신 기업'에도 이름을 올렸다. 이 밖에 삼성전자의 ISE 2022 부스는 'Exhibitor Magazine'이 선정한 ISE 초대형 전시관 부문에서 '최고의 전시 부스' 파이널리스트로 선정됐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하혜승 부사장은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의 기술력이 많은 전문가들로부터 호평 받고 있다"며 "다양한 고객을 만족시킬 수 있는 최고의 제품과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cjk@fnnews.com 최종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