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아파트단지 쓰레기봉투서 숨진 갓난아이 발견…경찰 수사

기사내용 요약
동대문구 한 아파트단지서 갓난아이 버려져
청소업체가 쓰레기 수거하다 발견해 신고

아파트단지 쓰레기봉투서 숨진 갓난아이 발견…경찰 수사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위용성 기자 = 서울 동대문구의 한 아파트단지에서 갓난아이가 쓰레기봉투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전 6시24분께 동대문구의 아파트단지 분리수거장에서 쓰레기봉투에 사망한 갓난아이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청소 용역업체가 쓰레기를 수거해 차량에 싣는 과정에서 쓰레기봉투가 터져 내용물이 쏟아져 나왔는데, 갓난아이가 발견된 것이다.
아이는 탯줄이 달린 상태로 전해졌다.

신고 후 구급대가 출동했지만 아이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유기범을 찾는 한편, 태아 유전자 감식 등을 진행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up@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