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데브시스터즈, 300명 인재 채용한다…포괄임금제 폐지

기사내용 요약
신규 프로젝트 가속화를 통한 기업 모멘텀 확장
개발·디자인·기획·마케팅 등 전 직군 채용 진행
포괄임금제 폐지 및 조직별 선택적 재택근무 적용

데브시스터즈, 300명 인재 채용한다…포괄임금제 폐지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데브시스터즈가 약 300명 규모의 전사적 채용을 진행한다.

15일 데브시스터즈에 따르면 이번 채용은 작년에 이어 최대 규모로 진행된다.

데브시스터즈는 기업 모멘텀 확장을 위해 라이브 게임의 성장은 물론 신규 프로젝트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규 프로젝트로는 지난 달 오픈한 ▲글로벌 쿠키런 스토어와 현재 개발 중인 ▲데드사이드클럽 ▲쿠키런: 오븐스매시 ▲쿠키런: 마녀의성 ▲브릭시티 ▲프로젝트 B ▲마이쿠키런 팬 플랫폼 등이 있다.

새롭게 연구개발(R&D)하고 있는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프로젝트 Q ▲블록체인 생태계 기반의 플립필드 ▲쿠키런의 영향력 확장을 위한 글로벌 IP Expansion 등 프로젝트도 포함된다.

전사적으로 추진되는 이번 채용은 ▲개발 ▲아트/디자인 ▲기획/운영/리서치 ▲사업/마케팅 ▲콘텐츠/영상미디어 ▲경영기획 등 전 직군에 걸쳐 진행된다.

채용 관련 자세한 사항은 데브시스터즈 공식 채용 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접수는 각 직무별 채용이 완료 되는대로 마감될 예정이다.


한편, 데브시스터즈는 오는 7월부터 포괄임금제 폐지 및 조직별 선택적 재택근무 적용 계획을 발표했으며, 올해 초 성장에 대한 동기 부여를 위해 전 직원에게 스톡옵션을 부여한 바 있다. 또한 임직원 전용 운동 시설 마련, 일대일 전문 심리 상담 등 복지 정책 확대를 통해 구성원들의 처우 향상 및 근무 환경 발전에 힘쓰고 있다.

데브시스터즈 관계자는 "쿠키런 IP(지적재산권)의 성공적 확장과 신규 IP 개발 등 성장 동력 마련을 위해 다각적으로 프로젝트를 전개하며 기업 모멘텀을 확장하고 있다"며 "이번 채용을 통해 유능한 인재를 적극 확보함으로써 새로운 즐거움과 최고의 서비스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가능성을 실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