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광주가 승리의 바람 전국에 보내자"…민주당 광주 지방선거 선대위 가동

"광주가 승리의 바람 전국에 보내자"…민주당 광주 지방선거 선대위 가동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이 15일 강기정 광주시장 후보 사무실에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선대위 1차 회의를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민주당 광주 제공)2022.5.15/뉴스1 © News1


"광주가 승리의 바람 전국에 보내자"…민주당 광주 지방선거 선대위 가동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이 15일 강기정 광주시장 후보 사무실에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선대위 1차 회의를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민주당 광주 제공)2022.5.15/뉴스1 © News1 박준배 기자

(광주=뉴스1) 박준배 기자 =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은 15일 오후 강기정 광주시장 후보 사무실에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선거대책위원회 1차 회의를 열고 본선 승리를 다짐했다.

이날 회의에는 송갑석 광주광역시당위원장, 강기정 광주시장 후보, 윤영덕·이병훈·조오섭·이형석·이용빈 국회의원과 5개 기초단체장 후보, 22명의 광역의원 후보들이 참석했다.

송갑석 광주시당위원장은 "이번 지방선거는 5·18주간에 맞물려 진행된다"며 "위대한 광주시민의 뜻을 어떻게 받들 것인지, 민주인권평화의 도시인 광주를 어떻게 빛나게 할지 생각하는 선거운동이 됐으면 한다. 험지에서 고전하는 민주당 후보들을 위해 광주에서도 멋지게 경쟁하는 모습을 보여주자"고 말했다.

강기정 광주시장 후보는 "이 자리에 계시는 후보들과 함께 반드시 승리해 광주의 새로운 변화를 이뤄 내겠다"며 "윤석열 정부가 시작되면서 커지는 광주 시민들의 우려를 우리가 지역발전으로 승화시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겸손과 경청하는 자세로 시민의 삶이 혁명하는 광주를 위해 경선 과정에서 상처받은 이들과도 함께하는 원팀의 자세로 광주가 승리의 희망이 되자"며 "전국의 민주당 후보들을 위해 꼭 광주가 승리의 바람을 불러 일으키자"고 말했다.

지방선거 선대위는 송갑석 시당위원장이 상임선대위원장을, 민주당 소속 지역 국회의원들이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았다.

선대위는 주민친화형 선거운동 전개 차원에서 네거티브 없는 선거운동 전개, 학교 앞 연설 금지, 오후 8시 이후 확성기 사용 금지, 유세 후 주변 청소 의무화, 상가 유세시 30분 이내 의무화, 연설보다 경청 유세, 골목 걷기 등을 선거운동 기조로 삼았다.


각 지역별 맞춤형 공약 설계를 위해 주 1회 시장 후보와 구청장 후보들이 지역민들과 만나는 정책 타운홀 미팅도 추진한다. 주민들과의 공개적인 만남을 통해 지역 현안을 공론화하고 대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한다.

민주당 광주시당 지방선거 선대위는 오는 19일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출정식을 갖고 본격적인 선거운동 기간에 돌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