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뷰티 >

두피 흰점, 방치하면 화상 입는다

현대약품 마이녹실 탈모샴푸 현대약품 마이녹실 탈모샴푸
피부 표피 멜라닌 색소 사라져 나타나는 흰점 자외선에 노출되면 화상 위험, 멜라닌 색소 자외선 차단 효과

피부 표피의 멜라닌 색소는 자외선이 피부 속으로 침투하지 못하도록 흡수하는 역할을 한다. Photo by Olivier Darbonville on Unsplash
피부 표피의 멜라닌 색소는 자외선이 피부 속으로 침투하지 못하도록 흡수하는 역할을 한다. Photo by Olivier Darbonville on Unsplash


[파이낸셜뉴스] 두피, 얼굴을 포함한 전신에 흰색 점이 불규칙하게 나타나는 백반증은 피부 표피의 멜라닌 색소가 사라지며 생깁니다. 멜라닌 색소는 검은색이나 흑갈색을 띠며 피부의 색을 결정하는 것과 동시에 피부에 자외선이 침투하는 것을 막아줍니다. 멜라닌 색소가 없는 흰색 점은 자외선에 노출되었을 때 쉽게 화상을 입을 수 있습니다.

피부 하얄수록 햇빛에 잘 탄다? YES, 멜라닌 색소 부족해 생기는 일

‘피부가 하얀 사람은 햇빛에 노출되면 빨갛게 달아오른다’ ‘피부가 하얀 사람은 피부가 연약하다’. 누구나 들어보았을 법한 속설입니다. 어느 정도 일리가 있습니다.

피부가 비교적 하얗다면 피부 표면에 흑갈색을 내는 멜라닌 색소가 적다는 말이 됩니다. 멜라닌 색소는 자외선이 피부 안으로 침투하는 것을 차단합니다.

피부 흰점에 멜라닌 세포 제로… 자외선에 화상 입을 수 있어

따라서 흰색 점이 생기는 백반증에 걸렸을 때도 자외선을 조심할 필요가 있습니다. 백반증은 멜라닌 색소가 완전히 소실해 생깁니다. 전신에 걸쳐 흰색 점이 불규칙하게 나타납니다.

흰색 반점이 의복으로 가릴 수 있는 부위에 생겼다면 비교적 안전합니다.
그러나 손과 얼굴, 두피 등 자외선에 쉽게 노출되는 곳에 생긴다면 자외선으로 인해 점이 생긴 부위에 화상을 입을 수 있습니다.

여름철 외출할 때는 얼굴, 손과 같은 노출되는 부위에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하게 바르는 것이 좋습니다.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기 어려운 두피는 모자나 양산을 활용해 자외선을 물리적으로 차단할 수 있습니다.

moasis@fnnews.com 장은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