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KBI 비건 패션 '오르바이스텔라', 전속 모델 장희령과 유기견쉼터 봉사

[서울=뉴시스]오르바이스텔라 사업부 임직원들이 장희령 배우와 일반인 10명 등과 함께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에서 분변청소, 커넬(동물을 이동시킬 때 사용하는 우리)조립, 사료그릇 세척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천했다. (사진=KBI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오르바이스텔라 사업부 임직원들이 장희령 배우와 일반인 10명 등과 함께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에서 분변청소, 커넬(동물을 이동시킬 때 사용하는 우리)조립, 사료그릇 세척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천했다. (사진=KBI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KBI그룹은 비건 패션브랜드 오르바이스텔라가 전속 모델 장희령 배우 및 선발된 유기견 봉사단원과 함께 경기 이동면에 위치한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에서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31일 밝혔다.

박수진 KBI상사 대표와 오르바이스텔라 사업부 임직원들은 ‘사복여신’으로 알려진 장희령 배우와 일반인 10명 등과 함께 지난 30일 오전 10시부터 100여 마리 유기견을 위해 동물 사랑의 마음을 담아 유기견쉼터의 분변청소, 커넬(동물을 이동시킬 때 사용하는 우리)조립, 사료그릇 세척 등 봉사활동을 했다.

포천쉼터는 ‘개들의 지옥’으로 불렸던 사설 유실유기동물보호소 애린원에서 구조된 유기견을 보호하는 곳이다. 비글구조네트워크가 3만4000여명의 회원으로 운영 중인 유기견 쉼터 중 한 곳이다.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유기견 봉사단원을 모집한 오르바이스텔라는 신청자 중 10명을 선정하고 이날 봉사활동에 필요한 이동 수단과 식사·기념품 등을 준비했다.

부산에서 온 한 참가자는 “봉사단원으로 뽑혔다는 연락을 받고 너무 기뻐 잠을 설쳤다”며 “신발에 분변이 묻고 장갑과 옷이 땀에 젖어도 생애 첫 유기견을 위한 봉사활동인 만큼 뿌듯하고 가슴이 따뜻해지는 소중한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울=뉴시스]최근 tvN 금토드라마 ‘별똥별’에서 백다혜 역으로 활동 중인 오르바이스텔라 브랜드 전속 모델 장희령 배우가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에서 견사의 분변청소 등 다양한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사진=KBI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최근 tvN 금토드라마 ‘별똥별’에서 백다혜 역으로 활동 중인 오르바이스텔라 브랜드 전속 모델 장희령 배우가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에서 견사의 분변청소 등 다양한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사진=KBI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tvN 금토드라마 ‘별똥별’에서 백다혜 역으로 활동 중인 오르바이스텔라 브랜드 전속 모델 장희령 배우는 분변청소, 커넬조립 등 다양한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박수진 KBI상사 대표는 “사람의 돌봄이 필요한 유기견들을 위해 바쁜 시간을 쪼개 봉사활동에 참여해 주신 장희령 배우와 봉사단원들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진정성있는 애니멀프렌들리 브랜드라는 점을 강화하기 위해 동물친화적 제품 출시와 각종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기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행복을 가져다 주는’ 뜻의 불어 ‘HEUREUX(오르)’를 브랜드 로고로 사용하는 ‘오르바이스텔라(HEUREUX BY STELLA)’는 출시 초기부터 기존의 동물가죽을 대체하는 소재인 합성피혁으로 비건 핸드백을 제작 중이다. 최근엔 친환경 소재 BCI 코튼과 리사이클 나일론으로 제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