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인천 한 제조공장서 폭발사고…근로자 2명 부상

© News1 DB
© News1 DB

(인천=뉴스1) 박아론 기자 = 인천의 한 제조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작업하던 근로자 2명이 다쳤다.


1일 인천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20분께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 인쇄회로기판 제조공장에서 기계 폭발사고가 발생해 30대와 40대 남성이 다쳤다는 신고가 119로 접수됐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은 각각 얼굴 등에 1~2도 화상을 입고 다친 근로자 2명에 대해 응급처치를 한 뒤, 병원으로 옮겼다.

경찰 등은 당시 근로자 2명이 기계 세척 작업을 하다가 발생한 폭발 사고로 인해 부상을 입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