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양평소방서, 생활안전전문대 운영…긴급출동 공백 해소

벌집 제거 모습.(양평소방서 제공)© 뉴스1
벌집 제거 모습.(양평소방서 제공)© 뉴스1

(양평=뉴스1) 양희문 기자 = 경기 양평소방서는 오는 9월까지 의용소방대원들로 구성된 ‘생활안전전문대’를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생활안전전문대는 2인1조로 편성되며, 주로 비긴급·저위험(벌집제거, 동물포획) 생활구조 활동을 펼친다.

출동에 대한 업무분담으로 정규 소방대의 긴급출동 공백을 예방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영주 양평소방서장은 “생활안전전문대 운영으로 출동 공백 해소뿐만 아니라 군민들에게 더 나은 생활안전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