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안군 한방 가정방문사업…환자 100명 대상으로 진행

기사내용 요약
한의약적 건강돌봄 활성화와 만성질환 진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부안=뉴시스]고석중 기자 = 전북 부안군이 한의약적 건강 돌봄 활성화와 만성질환 진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한방 가정 방문사업을 한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진료서비스 수혜가 어려운 거동불편노인, 장애인, 관절염환자, 만성질환 위험군 어르신 등 한방가정방문 진료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환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공중보건 한의사와 사업담당자가 대상자의 가정을 직접 방문해 한의약 시술, 한약처치, 한의사 1대1 건강상담 등 포괄적인 진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군은 월 1회 이상 정기적으로 대상자들에게 한방 의료서비스를 하며 침 시술, 투약 등 진료는 물론 파스 등 통증완화 의료용품도 함께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한방 가정방문사업은 건강관리가 어려운 어르신의 만성·노인성 질환 예방 관리와 노인 근골격계 통증 완화를 위한 한방 진료, 우울·불면 등 정신건강 상태 검사 등 다른 사업을 연계해 다각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군 담당자는 “지속적인 방문 진료로 취약계층의 의료 소외감 해소와 한의약적 건강관리를 통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만성질환이 호전되길 기대한다며 의료취약계층에 더 가까이 다가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