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은행, 롯데자이언츠 선수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

31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허영선 부산은행 자산관리본부장(왼쪽)과 최준용 롯데자이언츠 선수가 ‘롯데자이언츠 자산관리 전담팀’ 출범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BNK부산은행 제공) © 뉴스1
31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허영선 부산은행 자산관리본부장(왼쪽)과 최준용 롯데자이언츠 선수가 ‘롯데자이언츠 자산관리 전담팀’ 출범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BNK부산은행 제공) © 뉴스1

(부산=뉴스1) 이유진 기자 = BNK부산은행은 ‘롯데자이언츠 자산관리 전담팀’을 출범해 스포츠 선수 맞춤 종합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부산은행은 지난달 31일 사직야구장에서 롯데자이언츠 선수단을 대상으로 자산관리 전담팀 출범식을 개최했다.


자산관리 전담팀은 롯데자이언츠 선수단에게 PB(Private Banking) 서비스를 비롯해 재무관리, 세무, 보험 리모델링, 은퇴설계 서비스를 제공한다.

선수들의 연봉 수준, 자산 현황, 소비 특성에 따라 생애주기별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최신 재테크 정보 등 다양한 금융교육도 실시한다.

허영선 부산은행 자산관리본부장은 “지역 대표 스포츠 구단인 롯데자이언츠 선수들이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