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클리닝 업' 김재화 "염정아와 연기, 감전당한 듯 찌릿찌릿"

JTBC © 뉴스1
JTBC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김재화가 염정아의 연기가 대단하다고 했다.

2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JTBC 주말드라마 '클리닝 업'(극본 최경미, 연출 윤성식) 제작발표회에서 김재화는 동료 배우들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밝혔다.

김재화는 "염정아와 연기하면 감전당한 기분이다. 찌릿찌릿하고 너무 박진감이 넘친다"라며 "우리 셋이 모일 때는 긴장하는 신 행복한 신 등 다양한 신을 함께하는데 너무 재미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소민은 말하는 건지 대사하는 건지 모를 만큼 리얼하게 연기해서 많이 배운다"라고 했다.

전소민도 염정아, 김재화와 호흡에 대해 "와서 배우면 안 되는데, 많은 공부가 되는 게 사실이다. 선배님들 연기를 직관하면서 감전당하는 느낌이 뭔지 알겠다"라며 "첫 날부터 선배님들은 용미와 수자로 다가와주셨다.
선배님들과 촬영하면 긴장하기 마련인데 걱정한 게 무색할 정도로 편안하게 대해주셔서 촬영장 안팎으로 많은 도움을 받았다"라고 했다.

한편 '클리닝 업'은 우연히 듣게 된 내부자거래 정보로 주식 전쟁에 뛰어든 증권사 미화원 언니들의 예측불허 인생 상한가 도전기다. 염정아, 전소민, 김재화, 이무생, 나인우 등이 출연하며, 4일 오후 10시30분 처음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