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수협은행, 한국투자부동산신탁-다올투자증권 MOU

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다올투자증권 본사에서 (왼쪽부터)다올투자증권 이창근 대표이사, 수협은행 김진균 은행장, 한국투자부동산신탁 이국형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다올투자증권 본사에서 (왼쪽부터)다올투자증권 이창근 대표이사, 수협은행 김진균 은행장, 한국투자부동산신탁 이국형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Sh수협은행은 한국투자부동산신탁, 다올투자증권과 2일 부동산신탁과 자금운용 동반투자 등에 관한 상생발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다올투자증권 본사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진균 수협은행장과 한국투자부동산신탁 이국형 대표이사, 다올투자증권 이창근 대표이사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사는 앞으로 부동산개발사업과 실물자산 투자, 자금운용 등의 분야에서 유기적인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상생발전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수협은행에 따르면 한국투자부동산신탁은 부동산신탁업의 신흥 강자로 시장점유율을 강화하며 업계에서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다올투자증권은 부동산금융을 비롯해 기업금융(IB) 부문에서 지속적 성장을 거듭해 최근 신용평가등급이 상향되는 등 경쟁력 있는 우량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진균 수협은행장은 "수협은행과 한국투자부동산신탁, 다올투자증권이 공동상생을 추구하는 협력 파트너로 손을 잡게 돼 기쁘다"며 "수협은행은 앞으로 양사가 추진하는 다양한 사업영역에서 종합금융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