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6월의 5·18민주유공자 故 안철 선정…평화 시위 이끌었으나 두번 옥살이

6월의 5·18민주유공자로 故(고) 안철. © 뉴스1
6월의 5·18민주유공자로 故(고) 안철. © 뉴스1

(광주=뉴스1) 이수민 기자 = 국립5·18민주묘지관리소는 6월의 5·18민주유공자로 故(고) 안철씨를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1946년 6월21일생인 안철 유공자는 1980년 5월 목포시민민주투쟁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당시 경찰과 긴밀히 협조해 시위를 평화적으로 이끌었으나 이후 내란 관련으로 1심에서 징역 8년, 2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았다.

1981년 12월 형집행정지로 교도소에서 석방된 뒤 1987년 6월 항쟁에서도 민주헌법쟁취국민운동본부 목포지부 공동의장으로 민주화에 헌신했다.


민주화 투쟁과정에서 두 번의 옥살이와 고문 등 지병으로 2003년 6월 사망했다.

고인은 제1묘역 8-43번에 잠들어 있다. 민주묘지를 방문하면 누구나 참배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