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무투표'로 3선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 "대구 서부권 시대 대비"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달서구 제공)© 뉴스1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달서구 제공)© 뉴스1

(대구=뉴스1) 남승렬 기자 =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 당선인은 2일 "민선8기 구청장직의 소명을 맡게 돼 깊이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구청장은 당내 경선에서 경쟁자들이 컷오프(공천 배제)되고 본선에서는 더불어민주당 등 야당이 후보를 내지 않아 투표 없이 당선 티켓을 거머쥐었다. 류한국 서구청장, 배광식 북구청장과 함께 대구의 3선 구청장에도 이름을 올렸다.


이날 업무에 복귀한 그는 "구민들의 합심된 열정으로 이룬 대구시청 신청사 유치라는 기억을 간직하고 있다. 기후 변화와 디지털 산업혁명을 비롯해 대구 도시구조가 새로운 변혁기를 맞는 때 달서구의 도약을 구민과 함께 그릴 수 있게 돼 영광"이라며 "대구시 신청사와 서대구 역사 개통으로 열리는 대구 서부권 시대를 착실히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시의 공간구조 혁신을 촉진하고 일자리 확충에 힘쓰며, 더 살기 좋은 달서구를 구민들과 함께 실현하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