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1134일 만에 오프닝 신기록'…'쥬라기 월드3', 첫날부터 신기록 행진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스틸컷 © 뉴스1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스틸컷 © 뉴스1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포스터 © 뉴스1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쥬라기' 시리즈의 마지막 작품인 영화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이 팬데믹 이후 최고 흥행 오프닝 기록을 냈을 뿐 아니라 6월 역대 오프닝 성적 2위를 하는 등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개봉 첫날인 지난 1일 하루 76만 3649명(누적 관객수 76만 4897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이는 2020년 3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팬데믹 선언 이후 최고의 오프닝 스코어다. 그 뿐 아니라 코로나19 이전 개봉한 '어벤져스: 엔드게임'(2019)가 2019년 4월24일 세운 오프닝 기록 이후 무려 1134일 만에 낸 최고 신기록이기도 하다.

그 사이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2019)과 '겨울왕국2' 등이 개봉했으나, 오프닝 관객수는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이 높았다. 팬데믹 이후 가장 많은 관객을 동원한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2022)와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2021) '범죄도시2'(2022) 등의 오프닝 성적도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보다 낮았다.

더불어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2022년 제 8대 전국동시지방선거 임시 휴일 극장을 방문한 총 관객수는 145만 7049명으로 집계된 가운데 이중 약 50%가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을 보기 위해 극장을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4년 전, 2018년 6월13일 제7대 전국동시지방선거 임시 휴일 기준으로 전체 관객수는 100만 3819명으로 올해 무려 약 32% 이상 관객이 증가했다. 이 당시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으며 당시 일일 관객수는 44만 6878명을 동원한 바 있다.

지난해 2021년 6월1일 일일 총 관객수는 7만 6466명, 6월2일 일일 총 관객수는 7만 7178명에 불과하다. 한편 기존 역대 선거일 개봉 최고 오프닝 스코어는 2014년 6월4일 개봉한 '엣지 오브 투모로우'가 기록한 37만 7160명인데,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이 기록도 뛰어넘었다.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개봉 당일 약77억 9267만 8150원의 매출액을 기록하며 2018년 6월6일 현충일에 개봉한 '미이라'의 오프닝 수익 73억 9511만 4400원을 넘어서고 역대 6월 개봉 영화 흥행 오프닝 수익 2위를 기록했다. 1위는 2018년6월 6일 현충일에 개봉한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의 전작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이다. '쥬라기 월드: 폴른 팅덤'은 당시 오프닝 수익 103억 1236만 7000원, 관객수 118만 3,496명을 동원하며 역대 6월 흥행 오프닝 1위를 아직까지 보유하고 있다.


이로서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팬데믹 이후 최고 흥행 오프닝, 2022년 최고 흥행 오프닝,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무려 1134일 만의 최고 오프닝, 역대 6월 개봉 영화 최고 흥행 수익 TOP2, 역대 외화 흥행 오프닝 5위 등 기록을 모두 새롭게 썼다.

한편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은 마침내 세상 밖으로 나온 공룡들로 인해 인류는 이제껏 경험하지 못한 사상 최악의 위기를 맞이하고, 지구 최상위 포식자 자리를 걸고 인간과 공룡이 최후의 사투를 펼치는 내용을 담은 블록버스터 영화다. 지난 1일 개봉해 상영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