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롯데마트 '육육데이' 맞아 8일까지 육류 최대 반값 할인

롯데마트 육육데이 행사상품이 담긴 대형 장바구니 증정품. (롯데마트 제공) © 뉴스1
롯데마트 육육데이 행사상품이 담긴 대형 장바구니 증정품. (롯데마트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롯데마트는 6월6일 육육데이를 맞아 8일까지 한우를 비롯한 다양한 육류를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먼저 한우 직경매를 통해 유통 단계를 축소한 1등급 한우 전 품목을 30% 할인 판매한다.

엘포인트 회원이라면 대표 상품인 '1등급 한우 등심'(100g, 냉장) 외에도 안심, 채끝, 치마, 부채살 등 1등급 한우 구이·정육류를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롯데마트 한우 바이어는 매주 한우 산지인 충북 음성과 경기 부천 축산물 공판장 경매에 참여해 약 800마리의 소를 직접 눈으로 보고 엄선해 좋은 품질의 한우를 구매하고 있다. 경매장 직접 구매를 통해 중간 유통 단계를 생략해 저렴한 가격에 제공할 수 있다.

지난해 육육데이에 전체 한우 행사 물량 중 60%를 경매장에서 직접 구매한 소로 준비했던 데 반해, 올해 행사에서는 5월 한 달간 매일 경매에 참여해 직접 구매 물량 비중을 80%까지 높였다.

또 행사 기간 '국내산 삼겹살/목심'(100g, 냉장)을 특가에 판매하며, '양면칼집 목심구이'(1㎏)’의 경우 엘포인트 회원 대상으로 6000원이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롯데마트 돈육 바이어는 이번 육육데이 행사를 위해 3개월 전 국내산 삼겹살/목심 50톤을 사전 기획해 매입했다. 여기에 자체 운영하는 롯데 신선품질 혁신센터를 통해 매장으로 입고해 유통비용과 제조원가를 절감했다.

여기에 호주산 소고기를 최대 50% 할인가격에 판매하며, 재사용이 가능한 대형 장바구니 증정 이벤트도 진행한다.

대표상품으로 불고기, 국거리, 저지방 스테이크, 샤브샤브 등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는 '곡물비육 앞다리살'(100g, 냉장)을 행사 카드 결제시 50% 할인가에 만나볼 수 있다.

인기 스테이크 부위인 '곡물비육 부채살/척아이롤'(100g, 냉장)도 행사 카드 결제시 4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호주산 소고기 행사 상품을 3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대형 장바구니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증정되는 장바구니는 친환경의 의미를 담아 재사용이 가능하도록 만들었으며,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장볼 때 뿐 아니라 피크닉, 캠핑 등 야외 활동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장바구니 안쪽에 할인 바코드를 부착해, 장바구니 지참시 2022년 내내 호주산 소고기 셀프쿠킹팩을 5%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한편 롯데온에서도 8일까지 육육데이를 맞아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기간 소고기를 비롯해 돼지고기, 닭고기, 훈제 오리 등 다양한 육류를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는 깻잎, 고추, 버섯 등 채소도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아울러 8월31일까지는 롯데온 단독으로 롯데마트 미국산 소고기 구매시 응모할 수 있는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구매 금액 3만원당 스탬프 1개를 증정하며, 스탬프 10개를 달성한 고객 중 추첨해 'LG 스탠바이미', '다이슨 에어랩 볼륨 앤 쉐이프'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