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 팬데믹 이후 2년 만에 재오픈

기사내용 요약
국제선 노선 재개, 지난 2일 저녁 7시부터 운영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이 다시 문을 열었다. 펜데믹으로 제주 기점 국제선 운항이 멈춰선 지 2년2개월여 만에 재오픈한 것이다.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은 국제선 노선(제주-태국) 운영이 재개됨에 따라 운영을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공항점은 지난 2일 오후 7시 재오픈했으며, 공항의 국제선 운항 계획에 맞춰 탄력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6월에는 제주국제공항에서 출발하고 도착하는 제주항공, 스쿠트항공편에 따라 주3회 오픈한다.

공항점은 재오픈을 기념해 첫 구매고객에게 꽃다발과 기념 선물을 증정했다.
제주공항점은 다양한 화장품 브랜드와 술·담배 브랜드를 판매한다.

윤재필 신라면세점 제주공항점장은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계신 많은 내국인들과 해외관광객들을 오랜만에 맞이하게 돼 기쁘다"면서 "공항 운영에 맞춰 점차적으로 운영시간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라면세점은 필리핀 여행사 대표단을 서울시내면세점에 초청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면세점 관광산업 인프라 재구축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1223@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