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계룡시, 두계천 생태공원 물놀이장 7월27일 개장

계룡 두계천 생태공원. © 뉴스1
계룡 두계천 생태공원. © 뉴스1

(대전ㆍ충남=뉴스1) 송원섭 기자 = 충남 계룡시가 코로나19 이후 중단됐던 두계천 생태공원 물놀이장 개장 준비에 나섰다.

두계천 물놀이장은 신도안면 남선리 일대 360㎡ 규모에 수심 0.6∼0.9m의 유아용, 초등학생용 야외 풀장 2개소가 설치돼 매년 여름방학에 맞춰 무료로 운영돼왔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년간 개장을 하지 못하다가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사회적 일상회복이 시작되면서 오는 7월27일 문을 열 예정이다.

시는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편의시설, 물놀이장 주변 난간·데크 등을 보수하고 수질관리는 물론 위생, 안전과 관련한 사항을 꼼꼼히 점검하고 있다.

특히 어린이 안전을 최우선으로 안전요원 배치, 유관기관과 비상연락 체계 구축 등 각종 사고에 대비한 안전대책을 강구했다.


전담 공무원과 수상 안전요원을 상시 배치하고 단기근로자를 통해 주변 환경정비 및 질서 유지 등에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물놀이장 관리를 담당할 단기근로자 5명은 오는 27일부터 7월4일까지 모집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시청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019년 이후 3년 만에 물놀이장을 개장하는 만큼 안전점검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두계천 생태공원 몰놀이장이 시민을 위한 도심 속 휴식처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작은 부분 하나도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