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특정 마사지샵 풍선간판만 상습 훼손한 60대 입건

© News1 DB
© News1 DB

(군산=뉴스1) 강교현 기자 = 전북 군산경찰서는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A씨(60대)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5일 군산시 나운동의 한 거리에서 흉기로 마사지샵 홍보용 풍선간판(에어라이트)을 훼손한 혐의를 받고있다. 조사결과 A씨는 앞서 5월22일과 6월9일에도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업주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폐쇄회로(CC)TV 확인하는 등 A씨를 용의자로 특정하고 검거했다. 경찰은 A씨가 해당 마사지샵의 풍선간판만 반복적으로 훼손한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업주에게 불만을 품은 A씨가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범행 동기와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