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귀농·귀촌 우수지자체로 이름 올린 영월군

‘2022년 성공귀농 행복귀촌 박람회’가 24일부터 오는 26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 가운데, 이 행사 첫날 귀농·귀촌 우수지자체상을 받은 영월군의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영월군 제공) 2022.6.24/뉴스1
‘2022년 성공귀농 행복귀촌 박람회’가 24일부터 오는 26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 가운데, 이 행사 첫날 귀농·귀촌 우수지자체상을 받은 영월군의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영월군 제공) 2022.6.24/뉴스1

(서울·영월=뉴스1) 신관호 기자 = 강원 영월군이 귀농·귀촌 우수지자체로 이름을 올렸다.

24일 영월군에 따르면 이날부터 오는 26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2022년 성공귀농 행복귀촌 박람회’가 열리고 있다.

국민일보가 주최하고 농림축산식품부·해양수산부·농촌진흥청 등이 후원하는 이번 박람회는 지자체, 유관기관, 귀농·귀촌 관련 기관 등의 참여 속 진행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이 박람회에서 영월군이 귀농·귀촌 우수지자체상을 받았다. 영월군은 이번 행사에서 홍보부스 운영을 통해 귀농·귀촌 정책 설명과 우수 농산물 및 가공품 전시에 나서고 있다.

송초선 영월군 농업축산과장은 “다양한 귀농귀촌 지원을 통해 도시민의 농촌유입을 유도하고 귀농·귀촌인의 안정적 농촌정착과 지역민과 함께 살아가는 농촌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