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홍준표 "티웨이항공 본사 대구로 이전 합의"…7월 5일 협약

기사내용 요약
티웨이항공 "긍정 검토, 협약 통해 본사 이전 논의"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 페이스북 캡쳐 *재판매 및 DB 금지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 페이스북 캡쳐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티웨이항공이 대구로 본사를 이전할 것으로 보인다.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자는 24일 페이스북을 통해 "티웨이 항공 본사가 서울에서 대구로 이전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홍 당선자는 페이스북에서 "시장 취임 후인 다음달 5일 오전 11시 대구 공항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 대구 통합 신공항을 거점으로 여객·물류를 전 세계로 운송하는 대한민국 핵심 항공사로 도약하는 데 대구시가 행정적으로 전폭 지원을 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홍 당선자는 "하늘 길을 여는 첫걸음으로 대구 거점 항공사 유치를 대구 시민들과 함께 자축한다"며 "온 시민들이 한 마음이 돼 티웨이 항공을 환영하자"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티웨이항공은 "대구시와 본사 이전 논의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설명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본사 이전에 다소 시간이 걸리겠지만 신공항 이슈도 있고 대구가 티웨이항공의 거점 공항이기 때문에 긍정적 검토하고 있다"며 "업무 협약을 통해 순차적인 본사 이전에 대한 논의를 할 것이다"고 부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