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RM, 팬미팅서 만난 명문대 출신女와 결혼?…소속사 "사실무근" [공식]

그룹 방탄소년단(BTS) RM © News1
그룹 방탄소년단(BTS) RM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보이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RM(28·본명 김남준)의 결혼설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무근이라고 말했다.

24일 소속사 빅히트 뮤직 관계자는 뉴스1에 "(RM의 결혼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악성 유튜브 콘텐츠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대응 중"이라고 밝혔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RM의 결혼설이 흘러나왔다.
작성자 A씨는 친한 동생에게 이야기를 들었다며, RM이 2014~2015년 사이 팬미팅에서 만난 명문대 출신 재원과 결혼을 한다고 주장했다.

이후 한 유튜버 역시 결혼설을 제기하고,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루머가 일파만파 퍼지자 소속사는 즉각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최근 컴필레이션 앨범 '프루프'(Proof) 활동을 마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