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러 외무 "EU·나토, 러시아와 전쟁 위한 연합 결성하고 있어"

[안탈리아(터키)=AP/뉴시스]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2022.4.25.
[안탈리아(터키)=AP/뉴시스]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2022.4.25.

[서울=뉴시스]이지예 기자 =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24일(현지시간) 유럽연합(EU)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가 러시아와 전쟁을 위한 연합을 결성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리아노보스티, 타스통신 등에 따르면 라브로프 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EU와 나토가 러시아와 전쟁하기 위해 현대적 연합을 결성하고 있다"며 "모든 상황을 신중하게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라브로프 장관은 "불행하게도 과거와 닮은 길"이라면서 "2차 대전이 시작됐을 때 히틀러(독일 나치 정권 독재자)는 소련과 전쟁을 위해 상당한 수의 유럽국들을 그의 깃발 아래 모았다"고 했다.


그는 EU의 러시아 혐오가 장기적인 관점에서 사라지거나 바뀔 거란 환상을 품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EU 27개 회원국은 전날 정상회의에서 우크라이나와 몰도바에 EU 회원국 후보 자격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가 나토 가입을 추진하며 자국 안보를 위협했다는 이유 등을 들어 지난 2월부터 4개월째 우크라이나를 침공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