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시, 부경대·네이버와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나서

부산시청 전경 © News1 DB
부산시청 전경 © News1 DB

(부산=뉴스1) 박채오 기자 = 부산시, 부경대, 네이버㈜가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을 위해 힘을 합친다.

시는 지난달 30일 해운대구 네이버 스퀘어에서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과 실무인력 양성을 위한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인력양성 및 연구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시는 보유하고 있는 소상공인 관련 빅데이터를 활용한 기반 상권을 분석한 자료를 부경대에 제공한다.


부경대는 데이터를 토대로 대학(원)생과 소상공인 매칭을 통해 맞춤형 브랜드 전략 수립과 라이브커머스, 온라인 쇼핑 등 디지털 마케팅 지원에 힘을 쏟는다.

마지막으로 네이버는 라이브 커머스 활용 등 부경대 학생과 소상공인 디지털 교육을 위한 교육콘텐츠를 제공하고 관련 연구를 협력하여 진행한다.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은 부경대 '휴먼ICT융합전공' 수업과 연계하여 계속해서 추진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