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ADD, '대잠 정찰용 무인 잠수정' 운용 시연 성공

국방과학연구소(ADD)가 지난달 30일 경남 통영 앞바다에서 대잠 정찰용 무인 잠수정(UUV) 운용 시연을 하고 있다. (해군 제공) © 뉴스1
국방과학연구소(ADD)가 지난달 30일 경남 통영 앞바다에서 대잠 정찰용 무인 잠수정(UUV) 운용 시연을 하고 있다. (해군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박응진 기자 = 국방과학연구소(ADD)가 최근 대잠 정찰용 무인 잠수정(UUV) 운용 시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1일 국방일보에 따르면 ADD는 지난달 30일 경남 통영 근해에서 이뤄진 UUV 사업 추진 경과를 설명하고, 진수 및 자율 항해, 가상 대잠 표적 탐색·추적 순으로 시연을 진행했다.

UUV는 대잠 표적 탐지를 위한 능동·수동 소나의 음향센서·신호처리 기술, 장시간 체류를 위한 수소 연료전지 기술이 적용돼 수상·수중 협업 기반 자율 임무 제어·항해가 가능한 해양 무인체계다.

해군은 '국방혁신4.0'과 연계해 해양 유·무인 복합체계 구축에 나선 상태다.
따라서 UUV가 전력화될 경우 잠수함 작전 영역이 대폭 확장될 것으로 기대된다는 게 해군 측 설명이다.

ADD는 지난 2017년부터 선도형 핵심기술 개발 사업의 일환으로 개발 중이다.

ADD는 오는 9월쯤 Δ수중 자율운항 Δ소형 소나체계(센서) Δ수소 연료전지 등 무인 잠수정 전력화를 위한 3대 핵심기술 개발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