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전자, 전국 디지털프라자 매장서 '8K 아트展' 개최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대치동에 위치한 삼성 디지털프라자 대치본점에서 Neo QLED 8K를 통해 8K 화질의 디지털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삼성전자 제공). © 뉴스1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대치동에 위치한 삼성 디지털프라자 대치본점에서 Neo QLED 8K를 통해 8K 화질의 디지털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삼성전자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문창석 기자 = 삼성전자는 4일부터 8월 31일까지 전국 70개 삼성 디지털프라자에서 'Neo QLED 8K'로 국내 미술∙NFT(대체불가능 토큰) 아트계 유명 작가 15인의 디지털 작품을 전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유명 작가들의 작품을 8K 화질로 디지털화해 선보이는 것으로, 전국 삼성 디지털프라자에서 더 많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에 따라 Δ한호 Δ김근중 Δ요요진 Δ임채욱 등 국내 유명 작가 15인이 출품한 총 18점의 작품을 2022년형 'Neo QLED 8K'를 통해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Neo QLED 8K는 '퀀텀 미니 LED'와 최신 화질 기술이 만들어 내는 색 표현, 디테일, 명암비로 입체감까지 느껴지는 완전한 몰입의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전시가 진행되는 매장에서는 전시 기간 동안 Neo QLED 8K 구매 고객에게 티빙 24개월 구독권을 증정한다.


삼성전자는 이달 4일부터 16일까지 성수동에 있는 카페 마를리에서 팝업 전시도 진행한다. 8K 화질의 디지털 작품과 원화 작품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윤태식 삼성전자 한국총괄 상무는 "Neo QLED 8K을 통해 원화 그 이상의 감동과 예술적 경험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