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울산시, 피서지 주변 식품접객업소 위생점검

울산시청 /뉴스1 © News1
울산시청 /뉴스1 © News1

(울산=뉴스1) 조민주 기자 = 울산시는 29일까지 피서지 주변 식품접객업소 위생점검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시는 구·군과 합동으로 2명씩 6개 점검반을 구성해 진하·일산해수욕장, 석남사 계곡, 배내골, 정자해변 주변의 음식점과 커피전문점 등 식품접객업소 55곳의 위생 상태를 점검한다.

집중 점검항목은 Δ유통기한 경과 제품 조리·판매 Δ조리장 등 위생관리와 식품 보관 온도 준수 Δ튀김용 유지류 위생적 보관·운반 Δ종사자 건강진단 시행 등 개인위생 관리 Δ영업자 준수사항 및 기타 식품위생법 이행 여부 등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먹거리 안전을 저해하는 불법 행위가 의심되거나 이를 목격했을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 또는 민원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