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대우조선해양, 이사회 내 'ESG 위원회' 신설

(대우조선해양 제공) © 뉴스1
(대우조선해양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 = 대우조선해양은 이사회 내 전문위원회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위원회'를 신설했다고 4일 밝혔다.

ESG 위원회는 지난달 이사회 의결을 거쳐 출범했고 사외이사인 최경규 동국대학교 교수가 초대 위원장을 맡고 사외이사 3명과 사내이사 1명이 위원으로 참여한다.

ESG위원회는 ESG경영 추진을 위한 각종 전략과 계획 및 투자 등에 대해 심의·의결한다.
또 환경∙사회∙지배구조 전 분야에 걸쳐 ESG경영 관련 주요 활동과 성과와 진행 상황을 확인하는 역할을 맡는다.

지난해에 이어 'ESG 통합 보고서'도 발간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기후변화 대응 방안과 조선 산업 특성이 고려된 주요 이슈들을 재무정보공개 협의체(TCFD), 지속가능회계기준위원회(SASB) 등 ESG경영의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게 체계적으로 담겨 있다"며 "주요 경영 성과를 ESG 관점으로 정량화한 팩트북을 새롭게 담아 이해관계자들의 정보 접근과 활용이 쉽도록 구성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