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인천공항공사, 공공기관 최초 'ESG헌장' 선포

지난 1일 인천시 공항로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진행된 ‘인천국제공항공사 ESG 헌장 선포식’에서 김경욱 인천공항공사 사장(왼쪽 두번째) 및 직원 대표들이 ‘인천국제공항공사 ESG 헌장’을 낭독하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지난 1일 인천시 공항로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진행된 ‘인천국제공항공사 ESG 헌장 선포식’에서 김경욱 인천공항공사 사장(왼쪽 두번째) 및 직원 대표들이 ‘인천국제공항공사 ESG 헌장’을 낭독하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파이낸셜뉴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일 공공기관 최초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헌장’을 제정·선포했다고 4일 밝혔다.

공사는 앞서 수립한 인권경영헌장, 윤리경영헌장 등과 함께 ESG 경영 실천을 위한 경영 전반의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전사적 실행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ESG 헌장을 제정했다.

공사의 ESG 헌장은 환경·사회·지배구조 측면에서 △탄소중립, 자원 선순환, 환경 보전 △공익 추구, 동반성장, 근로자 존중 및 안전 △청렴 생활화, 절차적 정당성과 기회의 공정성, 이해관계자 참여를 주요 내용으로 담고 있다.

공사는 지난해 6월 ESG 경영 비전을 선포하고 업무용 차량 100% 친환경 전환, 일자리 약 3만개 창출, 중소기업 해외 판로 지원, 근로자 대표 이사회 참관제 운영 등 경영전반에서 ESG를 실천해오고 있다.

특히 지난 2월에는 아시아 공항 최초로 글로벌 RE100에 가입해 2040년까지 인천공항 전력사용량의 100%를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친환경공항으로의 전환을 적극 추진 중에 있다.

또한 대국민 인천공항 ESG 아이디어 공모 및 시민참여혁신단 운영을 통해 국민 의견을 수렴하고 경영환경 변화 등을 반영해 공사 ESG 추진 과제를 재정비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공사는 △바이오항공유 공급체계 구축 △포스트코로나 항공산업 일자리 회복 추진 △교통약자 이동권 증진 △무장애 여행환경 조성 등 공항과 연계한 사회공헌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중소기업 ESG 경영 생태계 조성을 위한 종합지원체계를 마련하여 맞춤 컨설팅과 금융지원, 설비개선 등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김경욱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공사는 대표 공기업으로서 주도적인 ESG 경영 혁신을 통해 경제와 환경의 조화로운 발전을 도모하고 지속가능한 공동체를 만들어 가는데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im091@fnnews.com 김영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