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뷰티 >

여름에는 물놀이? 탈모에 쥐약

현대약품 마이녹실 탈모샴푸 현대약품 마이녹실 탈모샴푸
keypoint

바다, 계곡, 워터파크로 물놀이 떠나는 사람들... 탈모 있다면 물놀이 전후 모발 관리에 특히 신경써야

물놀이는 여름에 해야 제맛이다. 하지만 물에 젖은 머리는 쉽게 손상되어 물놀이 전후로 각별하게 관리해야 한다. Photo by Efe Kurnaz on Unsplash
물놀이는 여름에 해야 제맛이다. 하지만 물에 젖은 머리는 쉽게 손상되어 물놀이 전후로 각별하게 관리해야 한다. Photo by Efe Kurnaz on Unsplash

[파이낸셜뉴스] 장마 전선의 기세가 한풀 꺾이면 무더위가 기승을 부립니다. 이때 많은 사람이 바다, 계곡, 워터파크와 같이 더위를 식힐 수 있는 곳으로 피서를 떠나죠. 평소 탈모 고민이 있다면 물놀이 전후 두피와 모발을 각별하게 관리해야 합니다. 물놀이 후 탈모가 더욱 심해질 수도 있습니다.

모발 물에 젖었을 때 더 쉽게 손상

모발은 물에 닿으면 표면을 열어 물을 흡수합니다. 모발의 표면에는 다양한 종류의 큐티클이 존재하며 큐티클은 모발 내부의 수분과 단백질이 손상되지 않도록 보호하는 역할을 합니다. 모발의 표면이 불어난 상태, 즉 큐티클의 구조가 헐거워진 상태에서는 모발이 쉽게 손상됩니다. 모발끼리 부딪히는 과정에서도 모발이 손상될 수 있습니다. 영양과 수분도 빠르게 손실됩니다.

실내 수영장 소독약도 문제, 바다는 괜찮을까?

바다가 아닌 워터파크, 실내 수영장 등 인위적으로 조성한 물놀이장에서는 수질 관리를 위해 소독 약품을 사용합니다. 주로 사용하는 약품인 ‘염소’는 그 자체로 인체에 무해하나 사람의 침, 땀, 소변 등과 섞였을 때 ‘클로라민’이라는 물질을 만들어냅니다. 클로라민은 호흡기와 눈, 피부 등을 자극합니다.

바다라고 안심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염분은 삼투압 현상을 일으켜 모발의 수분을 빼앗습니다. 모발을 거칠고 푸석푸석하게 만듭니다. 그늘이 없는 바다에서는 자외선으로 인한 손상도 피할 수 없습니다.

손상된 모발에는 단백질이 해답

모발 손상을 막기 위해서는 물놀이 전 모발을 바짝 당겨 묶거나 수영모에 감추어 물에 젖는 것을 최소화하는 것이 좋습니다.
염소를 사용하는 물놀이장을 이용한 후에는 바로 머리를 감아야 합니다.

물놀이 후 머리를 감을 때는 헤어 팩을 활용해 모발에 영양을 불어넣어 주세요. 계란이나 아보카도 등 단백질이 풍부한 식재료를 활용해 직접 팩을 만들어도 좋습니다.

머리를 감은 후에는 바로 건조하되 찬바람을 사용해 주세요. 모발 조직이 헐거워진 상태에서 뜨거운 바람을 쏘이면 수분이 빠르게 증발해 모발의 상태가 더욱 악화할 수 있습니다.

moasis@fnnews.com 장은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