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오늘의 날씨] 대전·충남 (6일, 토)…낮 최고 34도, 곳에 따라 강한 소나기

한 시민이 소나기를 피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 News1 DB
한 시민이 소나기를 피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 News1 DB


(대전ㆍ충남=뉴스1) 양상인 기자 = 6일 대전·충남은 낮 최고기온은 34도 이상 올라가고 일부 지역은 강한 소나기가 내린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당분간 최고 체감온도가 35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무덥고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난다. 오전부터 늦은 오후 사이 국지성 소나기가 내리고 예상 강수량은 5~60㎜이다.

기상청은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25~27도, 낮 최고기온은 31~34도로 예상했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계룡·금산·청양·천안 25도, 공주·논산·아산·예산·부여·서산·태안·당진·홍성·서천·보령 26도, 대전 27도로 전날보다 1도가량 높다.

낮 최고기온은 계룡·서산·태안·보령·서천 32도, 논산·금산·천안·부여·당진 33도, 대전·공주·아산·예산·청양·홍성 34도 등이다.


충남 서해안의 바람은 초속 5~9m로 다소 강하게 불겠고, 바다의 물결은 0.5~1.0m로 인다.

특히, 밤 12시~오전 9시 사이 바다 안개가 유입되면서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6일 대전·충남 미세먼지 등급을 전 지역 ‘좋음’으로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