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대구, 5일 하루 4706명 확진…사망 3명 발생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4일 오전 대구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에서 한 시민이 PCR 검사를 받고 있다. 2022.08.04. lmy@newsis.com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4일 오전 대구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에서 한 시민이 PCR 검사를 받고 있다. 2022.08.04. lmy@newsis.com
[대구=뉴시스] 정창오 기자 =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6일 0시 현재, 대구시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706명(해외유입 18명 포함)으로 누적 확진자는 84만7452명(해외유입 1231명 포함)이다.

지난 2일 4486명(해외유입 17명 포함)의 확진자가 발생해 5차 대유행 막바지였던 4월 26일 0시 기준 4904명 발생 이후 98일 만에 최고치를 찍었다. 이날까지 닷새 연속 4000명대를 기록했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3명이 발생해 누적 사망자가 1298명이 됐다.

격리 치료 중인 확진환자는 2만4761명이다. 재택치료자는 2만3238명이고, 대구 소재 의료기관 중 전담치료병상 가동률은 39.7%(229병상 중 91병상)이다.


한편 대구에서는 7월부터 코로나19가 가파른 확산세를 보이고 있다. 1~11일 수백명대 확진자가 나오더니 12~18일 1000명대, 19~25일 2000명대, 26일부터 29일까지 나흘 연속 3000명대를 나타냈다.

이후 7월 30일부터 8월 1일까지 사흘 연속 2000명대 이하로 내려왔지만, 이는 주말 검사건수 급감에 따른 것이었고 2일부터 연속 4000명대의 확산세를 보이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c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