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금수저' 이종원 "각색 보고 첫눈에 반해…천의얼굴 수식어 듣고파"

MBC 금수저 제작발표회 캡처
MBC 금수저 제작발표회 캡처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이종원이 '금수저'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이종원은 23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MBC 새 금토드라마 '금수저'(극본 윤은경 김은희/연출 송현욱 이한준) 제작발표회에서 "웹툰을 어렸을 때 봤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그런데 이 황태용 캐릭터를 실제로 연기할 수 있다니 놀랐다"며 "또 각색 내용을 보고 첫눈에 반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태용이가 되면 기억을 잃어버린 채로 삶을 사는데 두 삶을 연기하면서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아서 선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종원은 "이번 드라마에는 저에게서 가장 큰 드라마가 될 것 같다"며 "올해 에너지를 가장 많이 쓰고 집중했던 일이었어서 이 작품을 통해 태용이와 승천이의 두 가지 모습을 확실하게 보여주면서 그 이상까지 할 수 있는 배우가 됐으면 한다"고 털어놨다.
듣고 싶은 수식어에 대해서는 "천의 얼굴"이라 답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육성재는 "저는 만의 얼굴"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금수저'는 가난한 집에서 태어난 아이가 우연히 얻게 된 금수저를 통해 부잣집에서 태어난 친구와 운명을 바꿔 후천적 금수저가 된 인생 어드벤처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로, 이날 오후 9시45분 처음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