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국토안전관리원, 광주시와 건설 사고 예방 ‘맞손’

기사내용 요약
건설 현장·지하·시설물 등 시민 안전 확보 업무협약 체결

[진주=뉴시스]김일환 국토안전관리원 원장(오른쪽)과 강기정 광주광역시 시장(왼쪽)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뉴시스]김일환 국토안전관리원 원장(오른쪽)과 강기정 광주광역시 시장(왼쪽)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뉴시스] 정경규 기자 = 국토안전관리원과 광주광역시는 23일 광주시청에서 건설현장 및 지하·시설물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국토안전관리원과 광주시의 협력을 통해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협약 체결식은 김일환 원장과 강기정 시장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사고 예방을 위한 건설현장 안전점검 ▲건설·지하·시설물 안전관리에 필요한 기술 교류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홍보 및 교육 등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안전 전문기관인 국토안전관리원과 광주시 간의 협력체계 구축은 건설 사고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와 대형 재난의 재발 방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일환 국토안전관리원장은 “건설현장 등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해 시민들을 보호할 수 있도록 광주시와 긴밀히 소통하고 협력하겠다”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