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충북 오후 4시 412명 신규 확진…일주일 전보다 287명↓

기사내용 요약
누적 감염자 76만9104명, 사망자 841명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청주=뉴시스] 천영준 기자 = 충북에서 23일 오후 4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 412명이 추가 발생했다.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제천시 97명, 충주시 56명, 청주시와 음성군 각 48명, 진천군 36명, 영동군 33명, 괴산군 32명, 증평군 22명, 옥천군 20명, 보은군 12명, 단양군 8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전날 동시간대 448명보다 36명이 줄었다. 일주일 전과 비교하면 287명이 적다.

도내 오후 4시 중간집계 감염자 수는 9일 연속 1000명 미만을 기록했다.

충북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76만9104명이다.
사망자는 841명으로 집계됐다.

백신 3차 접종은 이날 0시 현재 도내 주민등록인구 159만1483명 중 110만6216명(69.5%)이 마쳤다. 4차 접종은 대상자 가운데 42%인 27만9530명이 접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c@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