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이브이첨단소재 "리튬플러스, 4분기 리튬 생산 위한 공장 사용 승인 신청"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이브이첨단소재는 전략적 투자를 단행한 리튬플러스가 배터리용 수산화리튬 생산 공장 사용 승인 신청을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브이첨단소재는 지난 7월 리튬 소재 전문 기업 리튬플러스의 전환사채(50억원)를 투자한 바 있다. 콜 옵션을 행사할 수 있는 25억원을 제외한 금액을 주식으로 전환할 경우 500만주를 취득해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할 가능성이 있다. 전웅 박사를 비롯한 리튬플러스 이해 관계자들의 콜옵션 행사 시 이브이첨단소재는 전략적 투자자로서 주요 주주 자리를 유지하게 될 전망이다.

리튬플러스는 이날 배터리용 수산화리튬 생산 공장 사용 승인을 신청했다.
사용 승인 후 가동과 함께 국내 3대 이차전지 회사 중 한 곳과 약 한 달 반 동안 양산품에 대해 샘플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샘플 테스트를 마치고 수산화리튬 대규모 납품 계약과 본격 양산에 돌입할 계획이다.

이브이첨단소재 관계자는 "리튬플러스의 기술력과 이차전지 핵심 소재인 수산화리튬의 사업 성장성을 높게 평가해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다"며 "전 세계적으로 수산화리튬의 중국 의존도가 높아지면서 리튬 정제, 생산이 가능한 국내 기업에 대한 가치는 크게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