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우범기 시장, 민주당 전주병지역위와 당정협의회…“전주발전 모색”

전주시(우범기 시장·오른쪽)와 더불어민주당 전주병 지역위원회(김성주 지역위원장·왼쪽)가 23일 당정협의회를 갖고 지역발전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전주시 제공) 2022.9.23/뉴스1
전주시(우범기 시장·오른쪽)와 더불어민주당 전주병 지역위원회(김성주 지역위원장·왼쪽)가 23일 당정협의회를 갖고 지역발전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전주시 제공) 2022.9.23/뉴스1


(전주=뉴스1) 임충식 기자 = 전주시와 더불어민주당 전주시병 지역위원회(위원장 김성주 국회의원)가 지역발전 방안 모색을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23일 전주시청 대회의실에서 ‘더불어민주당 전주시병 지역위원회-전주시 정책협의회’가 개최됐다.

이날 당정협의회는 전주종합경기장 부지개발 등 지역현안 해결과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차원에서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전주종합경기장 부지개발 △옛 전주지방법원·검찰청 부지 활용방안 △스포츠타운 조성 △대중교통 활성화 방안 △공영주차장 확보 방안 등 시민들이 직접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전주시는 △국립중앙도서관 전주분관 건립 △출판산업 복합 클러스터 조성 △K-Film 제작기반 및 영상산업 허브 구축 등 주요 사업의 국가 예산확보, 육상경기장 및 실내체육관 건립사업과 전주실내체육관 건립사업 등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도비 확보를 위해 힘을 실어줄 것을 건의했다.

김성주 국회의원은 “지역위원회와 전주시는 시민을 위해 복무하는 공동운명체”라면서 “전주대대 이전, 종합경기장 개발 등 지역 현안에 대한 해결책을 모색하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범기 전주시장은 “전주시 주요 현안사업을 원활히 추진하기 위해서는 지역 정치권의 협조가 필수적”이라며 “ 전주 발전을 이끌고 시민들에게 더 큰 행복을 선사할 수 있도록 이번 정책협의회에서 논의된 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국가예산 및 도비 확보를 위해 함께 힘을 모아 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