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황희찬 선제골' 벤투호, 코스타리카와 1-1 균형(전반 종료)

기사내용 요약
카타르월드컵 새 유니폼 입고 출전

[고양=뉴시스] 조성우 기자 =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전반전, 한국 황희찬이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2022.09.23. xconfind@newsis.com
[고양=뉴시스] 조성우 기자 =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전반전, 한국 황희찬이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2022.09.23. xconfind@newsis.com
[고양=뉴시스]박지혁 기자 = 벤투호가 코스타리카와 평가전에서 '황소' 황희찬(울버햄튼)의 선제골로 주도권을 잡았지만 수비 불안을 드러내며 균형을 이루며 전반을 마쳤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3일 오후 8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고 있는 코스타리카와 A매치 평가전에서 황희찬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1-1로 전반을 마쳤다.

황희찬은 지난 6월 칠레와 평가전에 이어 A매치 2경기 연속으로 골맛을 봤다.

이날 평가전은 11월 개막하는 2022 카타르월드컵을 약 2개월 앞두고 열리는 실전 모의고사로 벤투 감독의 마지막 옥석을 고르기 위한 무대다.

27일에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카메룬을 상대한다.

벤투 감독은 예고대로 유럽에서 활약 중인 주축 선수들을 선발로 기용하며 총력전을 펼쳤다.

간판 공격수 손흥민(토트넘)과 함께 황의조(올림피아코스), 황희찬(울버햄튼), 권창훈(김천)으로 공격진을 구축했다.

[고양=뉴시스] 정병혁 기자 =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손흥민이 쇄도하고 있다. 2022.09.23. jhope@newsis.com
[고양=뉴시스] 정병혁 기자 =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손흥민이 쇄도하고 있다. 2022.09.23. jhope@newsis.com
중원은 황인범(올림피아코스), 정우영(알사드)이 맡았다.

포백 수비라인은 김진수(전북), 김영권(울산), 김민재(나폴리), 윤종규(서울)가 지켰고, 김승규(알샤밥)가 골문을 지켰다.

1년6개월 만에 A대표팀에 승선한 이강인(마요르카)은 일단 벤치에서 전반전을 지켜봤다.

공격에선 손흥민, 황희찬, 황인범이 활발한 움직임으로 상대를 괴롭혔다.

이탈리아 세리에A에서 활약 중인 김민재는 수비와 빌드업에서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전반 막판 수비 조직력이 흔들리며 동점골을 헌납했다.

한국은 초반부터 중앙과 황희찬이 있는 왼쪽 측면을 공략했다.

[고양=뉴시스] 조성우 기자 =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한국 김민재가 코너킥 상황에서 헤딩슛을 시도하고 있다. 2022.09.23. xconfind@newsis.com
[고양=뉴시스] 조성우 기자 = 2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경기, 한국 김민재가 코너킥 상황에서 헤딩슛을 시도하고 있다. 2022.09.23. xconfind@newsis.com
손흥민은 전반 13분 왼발 중거리슛으로 상대를 위협했다. 토트넘에서 보여준 원더골과 닮았지만 공은 크로스바를 넘었다.

전반 18분 역습 기회에선 황희찬과 손흥민의 슛이 연거푸 상대 수비에 걸려 아쉬움을 남겼다.

높은 볼 점유율과 압박으로 주도권을 잡은 한국은 전반 28분 균형을 깼다. 윤종규가 오른쪽 측면에서 찔러준 땅볼 패스를 황희찬이 침착하게 왼발로 때려 골로 연결했다.

분위기가 무르익었지만 전반 41분 동점골을 허용했다.

크로스에 이은 주이슨 베넷의 헤더가 골로 이어졌다.
수비수 김민재가 앞서 뛰었지만 크로스의 궤도를 바꾸지 못했다.

코스타리카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34위로, 한국(28위)보다 낮다. 뉴질랜드와 대륙 간 플레이오프를 통해 카타르월드컵 본선행 막차를 탔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