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배현진 "이 XX도 없고, 바이든도 없다…대통령에게 이래야겠나"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 ⓒ News1 허경 기자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이균진 기자 =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은 23일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 논란에 대해 "'이 XX'도 없었고, '바이든'도 없었다"라고 주장했다.


배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 대학교의 음성 파일을 공유했다.

배 의원은 "음성을 연구하는 모 대학에서 잡음을 최대한 제거한 음성"이라며 "국회의원 '이 사람들이' 승인 안해주고 '아 말리믄' 쪽팔려서 어떡하나, 아주 잘 들린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회 욕한 적 없는데 욕 들었다거나 외교참사가 없었는데 외교참사가 났다며 야당에서도 더 억울해할 일 없도록 깔끔하게 됐다"라며 "평화로운 결론이지만 일하러 간 대통령에게 하루가 멀다하고 이래야겠나"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