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동거 남성에 수차례 흉기 휘두른 20대 여성 구속 "도망 염려"

ⓒ News1 DB
ⓒ News1 DB


(서울=뉴스1) 김규빈 기자 = 동거 남성이 잠든 틈을 타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중태에 빠트린 혐의를 받는 20대 여성이 구속됐다.

23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법 신용무 부장판사는 이날 오후 10시쯤 살인미수 혐의로 검거된 20대 여성 A씨에 대해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씨는 지난 21일 오후 5시40분쯤 서울 송파구 방이동의 한 주택에서 잠들어 있던 30대 동거 남성 B씨를 상대로 여러 차례 흉기를 휘둘러 중태에 빠트린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직접 소방당국에 신고했으며, 공동대응 요청을 받은 경찰은 같은 날 오후 6시20분쯤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오전에 사소한 말다툼은 있었으나 이후 범행 당시 및 범행 전의 상황에 대해 전혀 기억하지 못한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상을 입고 의식을 잃은 B씨는 병원 중환자실로 옮겨져 치료받았으며, 다행히 의식이 돌아온 것으로 확인됐다.

전날(22일) 서울 송파경찰서는 A씨에 대한 구속 영장을 신청했고, 동부지검도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