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뉴스1 PICK] 김건희 여사 순방 사진 공개…'참전용사 만남·국립미술관 관람'

대통령실이 24일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기간 김건희 여사의 활동을 담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사진은 미국 뉴저지주 참전용사의 집에서 노병들을 만난 김건희 여사.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대통령실이 24일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기간 김건희 여사의 활동을 담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사진은 미국 뉴저지주 참전용사의 집에서 노병들을 만난 김건희 여사.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대통령실이 24일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기간 김건희 여사의 활동을 담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사진은 미국 뉴저지주 참전용사의 집에서 노병과 악수하는 김건희 여사.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대통령실이 24일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기간 김건희 여사의 활동을 담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사진은 미국 뉴저지주 참전용사의 집에서 노병과 악수하는 김건희 여사.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다 트뤼도 총리 부인 소피 그레고어 여사와 함께 캐나다 국립미술관을 관람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다 트뤼도 총리 부인 소피 그레고어 여사와 함께 캐나다 국립미술관을 관람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다 트뤼도 총리 부인 소피 그레고어 여사와 함께 캐나다 국립미술관을 방문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다 트뤼도 총리 부인 소피 그레고어 여사와 함께 캐나다 국립미술관을 방문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타 오타와 보훈요양병원을 방문, 6·25 전쟁에 참전한 제시 셰네버트 간호장교를 만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타 오타와 보훈요양병원을 방문, 6·25 전쟁에 참전한 제시 셰네버트 간호장교를 만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타 오타와 보훈요양병원을 방문, 6·25 전쟁에 참전한 제시 셰네버트 간호장교를 만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3일(현지시간) 캐나타 오타와 보훈요양병원을 방문, 6·25 전쟁에 참전한 제시 셰네버트 간호장교를 만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9.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대통령실이 24일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기간 김건희 여사의 활동을 담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김건희 여사는 23일(현지시간) 오후 캐나다 총리 부인인 트뤼도 여사의 초청을 받아 캐나다 국립미술관을 함께 관람했다.

김 여사는 캐나다를 대표하는 풍경 화가 그룹의 작품을 본 뒤 "캐나다는 넓은 영토만큼 그림에 등장하는 풍경도 각양각색이다. 여기에 우리나라 산세를 담백하게 담은 수묵 산수화를 전시하면 좋을 것 같다"고 했다. 이에 미술관 관계자는 "마침 내년이 한국과 캐나다 수교 60주년인 만큼 이를 계기로 한국과의 전시협력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김 여사는 미술관 관람에 이어 참전용사 보훈요양병원을 방문해 6.25 전쟁에 참전한 제시 셰네버트 간호장교를 만났다.

올해로 100세인 셰네버트 장교는 6·25전쟁에 참전한 오빠를 따라 간호병으로 입대해 1951년부터 의정부의 야전병원에서 복무했고, 1976년 간호장교로 전역했다.

이에 앞서 김 여사는 미국 뉴욕에서도 21일(현지시간) 뉴저지주의 '참전용사의 집'을 방문했다. 1986년 문을 연 '참전용사의 집'은 참전 군인과 가족을 위한 요양시설로 6·25전쟁 참전 군인 등 40여 분이 생활하고 있다.


노병들을 만난 김 여사는 "저의 할아버지도 여러분과 같은 6·25전쟁 참전 군인이었다"며 "여러분이 자부심을 가져도 좋을 만큼 한국은 많이 발전했다. 모든 것이 여러분의 헌신과 용기 덕분"이라고 감사를 전했다.

트뤼도 총리와의 정상회담을 끝으로 5박 7일 간의 순방 일정을 마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23일(현지시간) 캐나다 오타와 국제공항에서 환송을 받으며 공군 1호기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