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해남 야산 산불, 3시간 여만에 진화

기사내용 요약
길 협소해 진화차량 진입 어려웠으나 신속한 대처

23일 밤 해남 야산서 산불이 발생해 진화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산림당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3일 밤 해남 야산서 산불이 발생해 진화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산림당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해남=뉴시스] 김석훈 기자 = 전남 해남군 현산면 야산에서 23일 오후 9시 16분께 산불이 발생해 3시간 38분 만에 진화됐다.

산림당국에 따르면 산림공무원과 소방 등 산불진화대원 87명을 투입해 24일 오전 0시 54분께 진화를 완료했다.


산불 발생 초기 협소한 길로 진화 차량 진입이 어려운데다 바람도 강해서 한때 진화에 어려움을 겪기도 했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관계자는 "산림당국과 관계 기관의 신속한 대처로 산불 확산을 막고 조기에 진화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산림당국은 등산객 실화 등 산불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