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전남도 민원메신저, '행정-도민 징검다리 충실' 다짐

역량 강화 워크숍 개최...올해 도민 불편 개선 등 582건 왕성
전남도는 지난 22~23일 고흥 썬벨리리조트에서 민원메신저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메신저 간 소통과 팀워크 강화를 통한 역량 강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전남도 제공
전남도는 지난 22~23일 고흥 썬벨리리조트에서 민원메신저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메신저 간 소통과 팀워크 강화를 통한 역량 강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전남도 제공

【파이낸셜뉴스 무안=황태종 기자】전남도민의 생활 속 불편사항을 파악해 개선점을 건의하는 전남도 민원메신저들이 행정-도민 간 징검다리 역할에 충실할 것을 다짐했다.

24일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23일까지 2일간 고흥 썬벨리리조트에서 민원메신저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메신저 간 소통과 팀워크 강화를 통한 역량 강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민원메신저는 일상생활에서 도민이 겪는 불편사항을 발굴해 자체 운영 플랫폼을 통해 전남도에 신속하게 전달, 개선토록 함으로써 도민 행복 지수를 높이는 역할을 하고 있다.

올 들어 9월 현재까지 582건의 활동 실적을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550건)보다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장인근 민원메신저 대표는 "이번 연찬회가 소통을 통한 역량 강화 및 팀워크를 형성하는 뜻깊은 자리가 됐다"면서 "생활 속 주민 불편사항뿐만 아니라 전남도의 역점 시책과 현안을 도민들에게 정확히 알리고, 개선 방안을 수렴해 도에 전달하는 등 주어진 역할에 충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명로 도 도민행복소통실장은 "서로 소통하고 화합하면서 전남을 바꿀 일에 힘과 지혜를 모아 봉사하는 민원메신저의 열정에 감사드린다"면서 "주민과 소통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hwangtae@fnnews.com 황태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