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속보] 우루과이 골대 악몽, 행운의 여신 한국에게로? 전반 0대0


(도하(카타르)=뉴스1) 이동해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우루과이 경기에서 손흥민과 고딘이 볼 경합 후 서로를 격려하고 있다. 2022.11.24/뉴스1 /사진=뉴스1화상
(도하(카타르)=뉴스1) 이동해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우루과이 경기에서 손흥민과 고딘이 볼 경합 후 서로를 격려하고 있다. 2022.11.24/뉴스1 /사진=뉴스1화상

손흥민, 마스크 적응 완료 (알라이얀=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마스크를 쓴 대한민국 주장 손흥민이 우루과이 수비 사이로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2022.11.24 superdoo82@yna.co.kr (끝)
손흥민, 마스크 적응 완료 (알라이얀=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마스크를 쓴 대한민국 주장 손흥민이 우루과이 수비 사이로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2022.11.24 superdoo82@yna.co.kr (끝)


'들어가라' (알라이얀=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한국 황인범이 슛을 시도하고 있다. 2022.11.24 superdoo82@yna.co.kr (끝)
'들어가라' (알라이얀=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한국 황인범이 슛을 시도하고 있다. 2022.11.24 superdoo82@yna.co.kr (끝)


[파이낸셜뉴스] 한국과 우루과이가 전반전 0대0으로 비겼다. 우루과이는 전반 막판 디에고 고딘의 헤딩 슛이 골대를 맞히기도 했다.

전체적으로 한국에게로 행운의 여신이 따르고 있다.

jsi@fnnews.com 전상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