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있지 "박진영 '체셔' 가장 좋아하는 곡이라고…용기 줬다" [N현장]

있지(ITZY) 류진이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에서 가진 새 미니 앨범 ‘체샤(CHESHIR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11.25/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있지(ITZY) 류진이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에서 가진 새 미니 앨범 ‘체샤(CHESHIR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11.25/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있지가 박진영이 가장 좋아하는 곡이 '체셔'라고 밝혔다.

있지는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대로 페어몬트 앰배서더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미니 6집 '체셔'(CHESHIRE) 발매 기념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리아는 '있지의 색'에 대해 "'있지스러움'을 잘 만들어 왔다고 생각한다"라며 "저희끼리 음악을 듣거나 하면 '진짜 있지같다'라는 말이 나오더라, 정확히 표현하지 못하겠지만, 있지는 있지만의 색깔이 잡힌 느낌이 있어서 되게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고, 항상 있지만의 색깔을 가지고 열심히 하려고 노력해왔다"라고 강조했다.

류진은 박진영 JYP 대표 프로듀서의 신곡 반응에 대해 "'체셔'를 가장 좋아하는 곡이라고 했다"라며 "그때가 '스니커즈'도 공개되기 전 시점이라 당황하고 놀랐는데, 그만큼 PD님이 용기를 많이 주셨다"고 덧붙였다.

한편 있지는 7개월 만에 미니 6집 '체셔'를 발매한다. 앨범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체셔'를 비롯해 '스노위'(Snowy), '프리키'(Freaky), 지난달 21일 선공개한 영어 싱글 '보이즈 라이크 유'(Boys Like You)까지 총 4트랙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체셔는 알쏭달쏭 알 수 없는 나지만 스스로에 대한 고민과 질문에 정답은 없으니, 머리가 아닌 느낌을 믿고 걸어가 보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신선한 피아노 리프와 강렬한 베이스 사운드가 귀를 사로잡고, 스타일리시하고 중독적인 멜로디 위 당찬 노랫말로 쿨한 매력을 자랑한다.

이번 앨범은 오는 30일 오후 6시 발매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