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쟁력 인정받은 전주시…한국지방자치경쟁력지수 10대 도시 선정

전주시청사 전경/뉴스1DB
전주시청사 전경/뉴스1DB


(전주=뉴스1) 임충식 기자 = 전북 전주시가 경쟁력이 높은 10대 도시에 선정됐다.

시는 올해 한국공공자치연구원에서 실시한 ‘한국지방자치경쟁력지수(KLCI) 2022’ 조사·분석에서 종합경쟁력 10개 상위도시(시 부문)에 포함됐다고 25일 밝혔다. 전주시가 10대 도시로 선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시는 이번 평가에서 636.4점을 획득해 전국 시 단위 지자체 75곳 중 상위 10대 도시에 포함됐다. 75개 시 평균은 536.2점이었다.

특히 수도권을 제외한 지방 도시는 전주시와 충남 천안시 단 두 곳에 불과해 그 의미를 더했다.

전주시 관계자는 “지방자치경쟁력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것은 그만큼 전주가 미래광역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경쟁력을 갖췄다는 것을 의미한다”면서 “앞으로도 역점사업 추진 등을 통해 지역경쟁력을 더욱 높이고, 시민의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은 지난 1996년부터 매년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방자치경쟁력 지수를 조사·분석해왔다. 올해 조사는 지난 6월부터 226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평가는 △경영자원 △경영활동 △경영성과의 3개 부문에서 이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