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금산 ‘희망 2022 나눔캠페인’ 동참 잇따라

건축사협회 금산군지부 임원들이 박범인 군수(왼쪽 세번째)에게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금산군 제공)
건축사협회 금산군지부 임원들이 박범인 군수(왼쪽 세번째)에게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금산군 제공)


부자양계 영농조합 김영철 대표(오른쪽 두번째) 등이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박범인 군수(왼쪽 두번째)에게 전달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부자양계 영농조합 김영철 대표(오른쪽 두번째) 등이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박범인 군수(왼쪽 두번째)에게 전달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전=뉴스1) 백운석 기자 = 금산에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희망 2022 나눔캠페인’ 동참이 잇따르고 있다.

25일 군에 따르면 지난 24일 건축사협회 금산군지부는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성금 1000만원을 군에 기탁했다.

성금은 내년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같은 날 금성면 소재 부자양계 영농조합은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사랑의 인삼계란 1000판(800만원 상당)을 군에 기부했다.


김영철 부자양계 영농조합 대표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정기적으로 이웃돕기에 나서 지금까지 총 8000여만원 상당의 인삼계란을 기탁하는 등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을 실천해오고 있다.

기탁된 계란은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독거노인, 장애인, 한부모 가정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나눔활동에 나서주신 건축사협회 금산군지부, 부자양계 영농조합에 감사드린다”며 “군에서도 복지사각지대 주민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복지행정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