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전북도의회, 초대 대변인에 임영선 의원 임명

25일 염영선 전북도의원이 전북도의회 초대 대변인에 임명됐다.(전북도의회제공)2022.11.25/뉴스1
25일 염영선 전북도의원이 전북도의회 초대 대변인에 임명됐다.(전북도의회제공)2022.11.25/뉴스1


(전북=뉴스1) 김동규 기자 = 전북도의회는 25일 염영선 의원(정읍2)을 초대 대변인에 임명했다고 밝혔다.

전북도의회는 도민과의 소통을 확대하기 위해 최근 ‘전라북도의회 대변인 운영에 관한 규정’을 마련하고, 이에 근거해 대변인을 임명했다.
임기는 2024년 6월까지다.

임명장 수여식에서 국주영은 의장은 “의정활동을 더 많은 도민과 공유하고, 효율적으로 언론에 대응하기 위해 대변인 제도를 도입했다”며 “대변인께서 도민과 의회, 언론과 의회의 관계를 바르게 정립하는데 앞장서달라”고 당부했다.

염영선 대변인은 “초대 대변인으로 임명돼 어깨가 무겁다”면서 “도민께 도의회 주요 활동을 제대로 알리고, 현안 발생시 의회 입장을 도민과 언론에 바르게 전달하는 등 의회의 위상을 높이고 신뢰를 더하는 가교가 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