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포항시, 태풍 피해복구 공로 최병욱 국토부노조 위원장에 감사패

국토교통부노동조합 제공
국토교통부노동조합 제공

[포항=뉴시스]안병철 기자 = 국토교통부 노동조합 최병욱 위원장이 태풍 힌남노 피해 복구에 적극 참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4일 경북 포항시장 감사패를 받았다.

25일 국토부노조에 따르면 태풍 힌남노로 많은 피해가 발생한 포항지역에 국토교통부 노사는 지난 9월 11일부터 2주간의 일정으로 피해복구 활동을 전개했다.


국토부노조의 요청을 받고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은 건설 중장비를 긴급 지원해 피해복구 활동을 도왔고, 국토교통부 노사 60여명은 중장비 투입이 어려운 피해 마을을 중심으로 복구 활동에 참여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피해복구에 구슬땀을 흘린 군토교통부 직원들의 헌신과 희생정신을 진정으로 느낄 수 있었다"며 "포항지역은 현재 영일만대교 건설, SRT 수서 연결과 기업혁신파크 등 국토교통부와 현안이 많은 만큼 이번 피해복구 활동을 통해 국토부 직원들이 지역 현안에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최병욱 위원장은 "국토부 노사가 함께 피해복구 활동에 적극 참여했는데 대표로 감사패를 받게 됐다"며 "포항시의 보답을 공유해 복구활동에 참여한 모든 직원이 보람을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abc157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